- 교민지들의 여론 조작과 명예 훼손
- 파리한글학교 정관 개정안 초안 비교
- (1) 비상대책위원회의 내면
- 파리한글학교 이사회 사칭 비대위의 허위 사실 주장과 명예 훼손에 대한 경고
- 1,223 유로씩 두 번 개인 통장으로 빼돌려
- 교장 휴대폰 사용료 918 유로?
- 특활 케이 팝 관련 불편한 진실 : 강사는 없고, 강사비는 지출
- 한글학교 우롱한 후임 교장 선임 문제
- 아이들 등록금이 함미연 이사의 기부금으로 둔갑할 뻔?
- 박근혜 맹신자들과 파리의 일부 패거리들
- 한글의 집 소유권 논란에 대한 의견
- 26세 한국인, 공원에서 노숙하다가 폭행 강도 당해...
- 우스꽝스러운 한국 국적법
- 프랑스 한인들이 한글학교 구매해
- 대사관 직원에 의해 세번째 위기를 맞는 [파리한글학교]